바리톤 마티아스 괘르네

그의 따뜻하고 부드러운 목소리와 심오한 표현은 많은 존경을 받게 합니다.  최고의 리트 연주자로 정기적으로 널리 알린 페스티발과 유명한 연주홀 (뉴욕의 카네기홀, 런던의 윅모르홀) 에 초청 연주자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피에르-로랑 에마르, 레이프 오베 안드스네스, 알프레드 브렌델, 크리스토프 에센바흐, 엘리자베스 레온스카야와 같은 유명한 피아니스트들과 함께 연주 합니다.
괘르네는 최고의 오케스트라와 지휘자들과 연주했습니다 (미국의 최고 오케스트라인 필라델피아 오케스트라, 뉴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샌프란시스코 심포니, 또는 프랑스의 국립 오케스트라, 파리 오케스트라, 런던 필하모닉, 필하모니야 오케스트라, 베를린 필하모닉과 드레스덴 슈타트스카펠래).  마티아스 괘르네는 2008년 그리고 2009년 전 유럽, 미국 그리고 아시아 (홍콩 페스티발, 서울, 동경, 콸라룸푸르) 에서 연주를 했고 하게 됩니다.

1997년에 잘츠부르크 페스티벌에서 크리스토프 폰 도흐나니 지휘자의 감독아래 파파게노로 오페라 데뷔한 후 괘르네는 세계적인 오페라무대에 서게 됐습니다. (런던 코벤트 가든의 로얄 오페라 하우스, 마드리드의 왕립극장, 취리히 오페라하우스, 드레스덴 젬퍼 오페라극장, 뉴욕 메트로 폴리탄 오페라, 일본의 사이토 키넨 페스티발).
 그의 연주 곡목은 파파게노와 볼프람의 역할부터 알반 베르크의 “보체크 “ 그리고 아리베르트 라이만의 “리어”까지 포함 합니다. 2006년과 2007년에는 마티아스 괘르네는 취리히 오페라하우스 (티플란트 오페라의 세바스티아노) 또는 베를린 도이체 오페라 극장 (트리스탄과 이졸데의 쿠르베날)에서 연주했었습니다.  2007년가 2008년은 프랑스 파리 오페라극장에 탄호이저 오페라에서 "볼프람” 역할과 세이지 오자와 지휘자의 감독 아래 엘렉트라의 “오레스트” 역할을 피렌체 국제 클래식 음악제에서 연주했습니다.  올해는 최고의 오페라 하우스 (잘츠부르크 페스티벌, 프랑스 파리 위치 오페라극장, 비엔나 국립 오페라극장, 뉴욕 메트로 폴리탄 오페라(보체크), 등에 초청됐습니다.
괘르네의 성공적인 연주들은 여러 음반에 녹음 되었고 여러 상도 수여 되었습니다.   최근의 리코딩은 파리 오케스트라와 같이 연주한 젬린스키의 “서정적 교향곡 “ 입니다. 앞으로 몇 년 동안 괘르네는 하르모니아 문디 라벨을 위해 슈베르트의 곡들을 리코딩 할 예정입니다. (괘르네의 슈베르트 가곡).
마티아스 괘르네는 런던의 로얄 아카데미 영국 왕립 음악원의 명예 회원입니다. 2001년부터 2004년은 뒤셀도르프 로베르트 슈만 음악대학교에서 명예교수로 있었습니다. 그는 독일의 바이마르에서 태어나 라이프치히에서 한스-요아킴 바이어, 엘리자베트 슈바르츠코프와 디트리히 피셔 디스카우에게 배웠습니다.